‘마리텔’ 강한나, 짧은 출연에 강렬 존재감..러블리+청순 매력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강한나 마리텔

배우 강한나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해 짧은 등장임에도 존재감을 보였다.

지난 9일 방송된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강한나는 헤어 아티스트 태양의 헤어 모델로 방송 말미 등장했다. 평소 태양과 친분이 있던 강한나는 태양의 헤어 모델로 특별 출연해 의리를 과시했다.

강한나는 염색을 받으면서도 채팅창을 통해 질문과 반응을 보며 누리꾼들과 소통했다. 공감대를 형성하며 생방송 분위기를 이끌어나갔다. 짧은 등장에도 강한나는 애교 넘치는 보조개 미소와 함께 사랑스러운 성격과 말투로 눈길을 끌었다. 방송 직후 강한나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대중의 반응을 증명했다.

그 동안 강한나는 수많은 단편영화와 독립영화로 연기를 시작, 영화 ‘롤러코스터’, ‘친구2’ 등을 통해 눈도장을 찍었다. 첫 드라마 ‘미스코리아’에서 귀여운 악녀 임선주 역을 맡았다. 영화 ‘순수의 시대’에서는 복수를 꿈꾸는 기녀 가희 역을 맡아 첫 주연작 임에도 불구하고 신인답지 않은 과감한 연기력을 과시하며 충무로의 기대주로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종영한 주말드라마 ‘엄마’에서는 강유라 역으로 등장했다.

현재 강한나는 사전제작 드라마 ‘보보경심 : 려’에서 똑 부러지는 성격과 정치적 재능을 타고나 자신의 손으로 황제를 만들고 가문을 지키는 고려의 공주 황보 연화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에 한창이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마리텔’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