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강타+엑소+NCT U, 중국의 그래미 ‘음악 풍운방’을 휩쓴 SM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가 중국 유명 시상식 ‘음악 풍운방 연도성전’을 휩쓸었다.

지난 9일 오후 7시(현지시간) 중국 선전(심천) 선전완춘지엔체육관에서는 ‘제 16회 음악 풍운방 연도성전’이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에서 SM 이수만 총괄프로듀서는 한국인 최초로 ‘아시아 최고 프로듀서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또한 강타는 ‘한류우상대상’을, 엑소는 ‘최고 인기 해외그룹상’과 ‘연도 최고 해외 그룹상’ 2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등 SM은 무려 4관왕을 차지, 중국에서 SM엔터테인먼트의 독보적인 영향력과 브랜드 가치를 입증했다.

‘음악풍운방 연도성전’은 중국의 그래미상이라 불릴 정도로 권위와 영향력을 자랑하는 시상식이자 중국 최고 스타들이 참석하는 대표 음악 축제다. 이날 시상식에는 SM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 강타, 엑소, NCT U는 물론 화천위, 조비창, SNH48, 웨이천, 장신저 등 중국어권 스타들도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시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아시아 최고 프로듀서상’을 수상한 SM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중국에서 프로듀서로서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기쁘고 감사하다. H.O.T., 보아부터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에프엑스, 엑소, 레드벨벳과 오늘 이 자리에서 데뷔한 NCT에 이르기까지, 모두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 또한 저희 SM을 지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중국의 많은 팬 여러분들, 전세계의 많은 팬 여러분들께도 감사 드린다. 한중 교류가 활발해진 만큼, 양국이 서로 존중해 발전적인 협력으로 더 많은, 우수한 품질의 한중 합작 콘텐츠들을 제작, 전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문화 콘텐츠가 나올 수 있기를 바라며, 저도 프로듀서로서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따. 강타, 엑소, NCT U가 무대 아래에서 모두 기립해 환호하며 수상의 기쁨을 나눠 훈훈함을 자아냈다.

강타는 훌륭한 선배에 대한 후배 가수들의 존경의 마음을 담아 선정하는 ‘한류우상대상’을 수상, 중국의 한류를 이끌어낸 스타다운 면모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그는 “예상하지 못했는데, 이렇게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돼서 기쁘고 즐겁다. 앞으로도 한, 중 문화 교류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유창한 중국어로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날 ‘위 아 더 퓨처(We are the future)’, ‘스물 셋’, ‘애빈률’ 등의 댄스 곡 메들리도 선보여 관객들을 열광케 했다.

이날 엑소는 중국에서 한 해 동안 가장 큰 인기를 얻은 해외가수, 최고의 음악과 무대를 선사한 해외 가수에게 각각 수여하는 ‘최고 인기 해외그룹상’과 ‘연도 최고 해외 그룹상’을 모두 수상, 2관왕을 차지했다. 엑소는 “이 자리에서 의미 있는 상을 두 개나 받게 되어서 기쁘다. 중국은 물론 한국, 전세계의 팬 여러분께 감사하다. 얼마 전에 데뷔 4주년이었는데 팬 여러분이 있기에 저희가 있다”는 수상소감과 함께 히트곡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 ‘러브 미 라잇(LOVE ME RIGHT)’의 무대를 중국어 버전으로 선보여, 현장을 가득 채운 1만여 관객들의 가장 뜨거운 함성과 환호를 이끌어냈다.

엑소는 실시간 투표로 수상자를 선정해 발표하는 기타 수상부문에서 찬열이 가장 인기 있는 해외 아이돌 그룹 멤버에게 수여하는 ‘최고 인기해외우상상’을, 레이는 영화 ‘전임2:비태반격전(Ex Files 2)’의 OST ‘한 사람’으로 ‘연도 최고 영화 OST상’과 최고의 신인 연기자에게 수여하는 ‘연도 최고 인기 신인상’도 받아, 그룹 뿐 아니라 멤버별 활동 역시 중국에서 큰 사랑을 받았음을 보여줬다.

이번 시상식에는 SM이 새롭게 선보이는 신개념 그룹 NCT의 유닛 NCT U도 참석, 신인임에도 특별 퍼포먼스 게스트로 초청받아 현지에서의 높은 관심을 실감케 했다. 이날 ‘아시아 최고 프로듀서 상’을 받은 SM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의 프로듀싱으로 탄생한 그룹답게, 중국 첫 데뷔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NCT U는 재현, 마크, 텐, 태용, 도영과 NCT의 중국인 멤버 윈윈이 참여한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 무대와 태일, 재현, 도영과 중국인 멤버 쿤이 함께 부른 ‘위드아웃 유(WITHOUT YOU)’의 중국어 버전도 선사, 중국 음악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NCT의 향후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9일 개최된 ‘제 16회 음악 풍운방 시상식’ 실황은 텐센트를 통해 생중계됐으며, 추후 CCTV 15를 통해 중국 전역에 방송될 예정이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