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욱씨남정기’ 연정훈, 이요원 세번째 남편 등장 “쫄깃해진다”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연정훈

연정훈이 이요원의 세 번째 남편으로 ‘욱씨남정기’에 본격 등장한다.

연정훈은 9일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욱씨남정기'(극본 주현, 연출 이형민)에서 옥다정(이요원)의 세 번째 남편 이지상으로 첫 등장한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에서 연정훈은 수려한 외모와 함께 빼어난 슈트핏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부드러운 미소를 짓다 날선 표정으로 카리스마를 자아내는 극과극 분위기는 연정훈이 연기할 캐릭터에 대한 궁금중을 높인다. 또 다른 사진 속에서는 남정기 역의 윤상현이 그의 앞에서 90도로 인사하고, 연정훈은 그런 윤상현을 무심하게 내려다 보는 모습이라 두 사람의 관계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극중 연정훈은 이요원의 세 번째 남편이자 금융전문가 이지상으로 등장한다. 이지상은 정재계 손이 닿지 않는 곳이 없는 대단한 인맥의 소유자로, 부드러운 미소 속 날선 칼을 숨기고 있는 미스터리한 인물이다.

‘욱씨남정기’ 측은 “이요원의 세 번째 남편이자 러블리 코스메틱을 뒤흔드는 태풍의 눈, 연정훈이 본격 등장하며 극이 더욱 쫄깃해질 예정”이라며 “연정훈이 이요원의 앞선 남편들과 어떤 다른 매력을 갖고 있을지, 또 러블리 패밀리와 어떻게 얽히며 이들을 뒤흔들지 그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욱씨남정기’ 8회는 9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드라마하우스, 삼화네트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