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효린 “<로맨스타운> 통해 많은 것을 배웠다”

민효린 “<로맨스타운> 통해 많은 것을 배웠다”
KBS 에 출연 중인 민효린이 14일 이 드라마의 종영을 앞두고 마지막 촬영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민효린은 이날 오전 모든 촬영을 끝마치고 스태프들과 기념사진을 찍으며 인사를 나누는 것으로 아쉬움을 표현했다. 민효린은 “드라마를 통해 많은 것을 배운 것 같다”며 “다겸이는 남들이 보기엔 철없고 생각 없는 날나리 가출소녀지만 속을 들여다보면 누구보다 심지가 곧고 바른 아이다. 다겸을 통해 많은 것을 배웠다”고 전했다. 민효린은 또 그동안 함께한 스태프들에 대해서도 “새로운 가족을 얻은 기분”이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민효린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모처에서 열리는 종방연에 참석할 예정이다. 전국 700만 관객을 바라보는 영화 와 으로 주가 상승 중인 민효린은 이미 한 편의 영화에 출연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공, 스타폭스미디어

글. 고경석 기자 k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