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드’ 블루 팀, 유연석과 함께 꾸민 단체 무대 “내가 바라는 세상”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위키드

‘위키드’ 블루 팀이 창작동요무대를 선보였다.

7일 방송된 Mnet ‘위키드’에서는 유연석 팀의 어린이들이 마지막 단체무대를 꾸몄다.

이날 블루 팀 아이들은 ‘내가 바라는 세상’을 주제로 무대를 준비했다. 블루 팀은 연습 때 화음을 잘 맞추지 못하는 등 갈등을 겪었지만 본 무대가 시작되자 한 목소리로 즐겁게 노래했다.

특히 블루 팀의 무대 중간, 유연석이 등장해 아이들과 함께 무대를 꾸며 눈길을 끌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net ‘위키드’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