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드’ 레드 팀, 타이거jk가 직접 만든 힙합 동요 무대 준비 ‘기대만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위키드

‘위키드’ 레드팀이 파이널 무대를 준비했다.

7일 방송된 Mnet ‘위키드’에서는 타이거jk 팀 어린이들이 단체 무대를 준비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창작동요대전이 펼쳐졌다. 가장 먼저 레드팀은 타이거jk가 직접 만든 힙합풍의 동요를 준비했다.

레드팀 어린이들은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것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다 함께 가사를 만들어갔다. 특히 팀 막내들은 타이거jk의 수염 없는 얼굴이 좋다며 면도기를 선물로 건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net ‘위키드’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