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들의 슬램덩크’ 티파니 “긍정적 메시지 전달할 것”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티파니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가 방송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티파니는 6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솔직하고 유쾌한 방송 만들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티파니는 “멤버들 중 막내다. 사실 나도 그렇게 예능 경력이 많진 않다. 언니들을 믿고 따를 예정이다”고 소감을 말했다.

티파니는 “멤버 구성을 알기 전부터 콘셉트를 듣고 섭외에 응했다. 시청자들께 꿈을 이뤄가는 모습을 통해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에너제틱함을 받아가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6인의 여성 멤버들이 꿈에 투자하는 계모임 ‘꿈계’에 가입하면서 펼쳐지는 꿈 도전기를 그린 새 예능 프로그램으로 8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 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