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디바 이민경 “사실 너무 쉬고 싶었다. 힘들었다” 고백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4-06 00;06;57-vert
‘슈가맨’에 가수 디바가 활동 종료에 대해 언급했다.

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디바가 두 번째 슈가맨으로 소환돼 솔직한 이야기를 꺼냈다.

“왜 갑자기 사라졌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비키는 “계약이 종료됐어요. 정말 깔끔하게 소속사와 계약이 끝나서 활동도 끝났다. 또 각자의 길을 걷길 원했다”라고 답했다.

이에 이민경은 “사실 전 너무 쉬고 싶었어요. 조금 힘들긴 했어요”라며 “너무 어리기도 했고”라고 털어놨다.

“요즘 어떻게 지내시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이민경은 “가끔 뮤지컬 활동도 하고, 지금은 육아에 전념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JTBC ‘슈가맨’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