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전현무, 강호동과 남다른 인연 공개 “대학 때 첫 만남”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전현무

‘우리동네 예체능’ 전현무가 강호동과 남다른 인연을 자랑했다.

5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전현무가 강호동의 절친으로 출연해 인연을 공개했다.

이날 전현무는 “강호동 씨와는 내가 대학생 때 처음 만났다. ‘캠퍼스 영상 가요’에서 연세대로 촬영을 왔을 때 MC와 참가자로 만났다”고 설명했다.

이어 전현무는 “내가 그날 개인기로 1등을 했었는데, 오디오 사고로 목소리가 하나도 녹음이 안돼서 다음주에 다시 녹화했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