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하하 “유재석, 내 출연 고맙게 생각해줬으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챈슬러_스컬_하하

하하가 유재석을 도발했다.

하하는 오는 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 스컬과 함께 유희열 팀의 쇼맨으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재석은 평소 절친한 사이인 하하가 희열 팀의 쇼맨으로 등장하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쪽 팀 쇼맨이 하하였냐”며 당황을 금치 못하는 유재석에게 하하는 “슈가맨’에서 우리를 어렵게 섭외했다. 재석씨는 고맙게 생각하고 게스트 대우를 해달라”고 도발했다. 유재석은 “하하를 내가 업어키웠다”며 분한 모습을 감추지 못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레게 뮤지션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힌 하하와 스컬의 ‘역주행송’은 이단옆차기의 챈슬러가 프로듀싱했다. 하하와 스컬은 ‘역주행송’ 무대에서도 ‘쌍방향 소통공연’을 외치며 100인의 방청객과 함께 하는 뜨거운 무대를 선보여 방청객 모두를 열광하게 했다.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은 5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