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윤식, <뿌리깊은 나무>에 캐스팅

백윤식, <뿌리깊은 나무>에 캐스팅
배우 백윤식이 SBS 의 후속 작품인 에 캐스팅됐다. 올 9월 시작하는 는 훈민정음 반포 전 7일간 집현전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를 다룬 사극으로 소설가 이정명이 쓴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만들어진 작품이다. 특히 궁궐에서 벌어지는 참혹한 연쇄살인사건을 둘러싼 음모, 한글 창제 추진파와 이에 맞서는 반대파 사이의 대립이 치열하게 그려져 있다.
백윤식은 에서 태종 이방원 역을 맡게 됐다. 태종은 왕이 되는 과정에서 피의 숙청을 단행한 왕으로 훗날 세종에게 왕위를 물려준다. 이 작품으로 백윤식은 2009년 MBC 에 이어 2년 만에 드라마에 출연하게 됐다. 한편 는 MBC 과 을 집필한 김영현, 박상연 작가가 극본을 맡고 SBS , 의 장태유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또한 에는 한석규, 신세경, 장혁, 송중기, 윤제문 등이 출연한다.
사진제공. 나무 엑터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