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드’ 이윤서-박소윤, 맏언니들의 흥겨운 무대 ‘반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위키드

‘위키드’ 박소윤, 이윤서 어린이가 합동 무대를 꾸몄다.

31일 방송된 Mnet ‘위키드’에서는 타이거jk팀 박소윤, 이윤서 어린이가 ‘반달’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타이거jk는 직접 ‘반달’을 빠른 비트의 곡으로 편곡했고, 두 어린이는 익숙하지 않은 비트에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본 무대에서 두 어린이는 똑같이 옷을 맞춰입고 쌍둥이같은 모습으로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특히 중간에 리듬이 바뀌고 두 어린이는 댄스까지 소화하며 색다른 ‘반달’ 무대를 선보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net ‘위키드’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