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측 “‘1%의 어떤 것’ 리메이크? 검토 단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MBC가 ‘1%의 어떤 것’ 리메이크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MBC 측 관계자는 31일 오후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1%의 어떤 것’의 기획안이 드라마국에 들어온 것은 사실이다. 현재 검토하고 있는 단계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에서는 강동원-김정화 주연의 드라마 ‘1%의 어떤 것’이 13년 만에 리메이크된다고 보도했다. ‘1%의 어떤 것’은 안하무인 부잣집 아들과 초등학교 선생님의 유산상속을 둘러싼 로맨스로 2003년 MBC 일요드라마로 방영됐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