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강예원, 엄현경 위협하는 몸치계 신흥강자 탄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해투3_강예원 목 골절 댄스

배우 강예원이 새로운 몸치스타로 떠올랐다.

31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는 배우 이상윤, 강예원, 한보름, 송재희, 효정이 출연하는 ‘뒤통수치러 왔어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강예원은 연예계의 소문난 4차원답게 자유분방하고 엉뚱한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특히 강예원은 목각인형에 빙의한 듯한 ‘뻣뻣 웨이브’를 선보이며 코믹 댄스계의 신흥강자로 떠올랐다.

이날 강예원은 엄현경의 춤 선생님으로 알려진 배우 한보름으로부터 섹시 웨이브를 전수 받았다. 강예원은 머리-가슴-배 등 관절을 세분화해 가르쳐주는 한보름을 향해 “그건 알고 있다”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실전에 돌입한 강예원은 섹시는 눈을 씻고 찾아볼 수 없는 파워풀한 춤사위를 선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고개가 90도 이상 꺾일 정도로 격렬한 강예원의 웨이브에 유재석은 “목 괜찮으냐. 목 골절 오는 줄 알았다”며 뒷목 보호를 자처했다. 정작 강예원은 “오른손잡이라서 왼쪽 웨이브는 잘 안 된다”며 관절 걱정은커녕 엉뚱한 답변을 쏟아냈다.

또 강예원은 목 골절 댄스뿐만 아니라 정제되지 않은 폭탄발언까지 쏟아내며 특유의 4차원 매력을 마음껏 드러냈다. 송재희는 강예원을 ‘여자 김종민’으로 평가해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해피투게더3’는 3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