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근, ‘조선왕조실톡’서 최초 연기 도전…배우 못지않은 실력 뽐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황재근 조선왕조실톡

황재근 디자이너가 최초로 연기에 도전했다.

MBC에브리원 ‘툰드라쇼 시즌2’ 측은 31일 “‘조선왕조실톡’ 10화 ‘양녕의 연애조작단’ 편에 황재근 디자이너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조선왕조실톡’의 제작진은 황재근의 섭외가 힘들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그 예상은 보기 좋게 빗겨나갔다. 황재근은 본인이 직접 조선시대 속으로 녹아 들어가 촬영한다면 훨씬 재미를 북돋아 줄 것이라며 바쁜 스케줄 와중에도 ‘조선왕조실톡’의 촬영지인 문경세재까지 찾아가 열연을 펼쳤다. 작품에 대한 애정이 여느 배우들 못지않다는 것을 보여주며 제작진을 감동시켰다.

그는 첫 연기도전에도 전혀 당황하지 않고 여유롭게 현장을 즐기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마쳤다. 제작진은 황재근의 개성 넘치는 특유의 제스처, 말투, 목소리가 그의 연기와 잘 어우러져 더욱 극을 재미있게 만들어줬다고 전했다. 특히 ‘조선왕조실톡’의 정성호가 민머리 가발과 황재근 특유의 포인트 안경으로, 황재근 디자이너를 완벽하게 모사해 웃음을 더했다는 후문이다.

‘툰드라쇼2’는 MBC에브리원에서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 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