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목소리’ 첫 방송, 시청률 4.6% 기록하며 출발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신의 목소리

‘신의 목소리’가 4%대의 시청률로 시작을 알렸다.

3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30일 첫 방송 된 SBS ‘보컬 전쟁:신의 목소리(이하 신의 목소리)’는 시청률 4.6%(전국기준)를 기록했다.

동시간대 전파를 탄 MBC ‘라디오스타’가 9.2%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신의 목소리’가 ‘라디오스타’의 견고한 벽을 넘어설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방송된 ‘신의 목소리’에는 가수 윤도현, 설운도, 거미, 박정현, 김조한이 출연해 일반인들과 경연을 펼쳤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신의 목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