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샤이니, 中 음악 시상식 ‘쿠뮤직 아시아 성전’ 나란히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강타 샤이니

가수 강타, 샤이니가 중국 음악 시상식 ‘제2회 쿠뮤직 아시아 성전’에서 나란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강타는 지난 29일 오후 6시(현지시각) 중국 광저우국제연예중심에서 열린 ‘쿠뮤직 아시아 성전’에서 한류 문화 전파 공로상을 수상했다. 샤이니는 ‘아시아 베스트 그룹상’을 거머쥐며 현지에서의 인기를 입증했다.

중국 대표 음악 사이트 쿠고우(Kugou, 酷狗)가 개최한 이번 시상식은 음악 분야 전반에서 다양한 활약을 보인 아티스트에게 상을 수여하는 시상식이다. 강타, 샤이니를 비롯 등자기(鄧紫棋), 장걸(張杰), 위신(魏晨), 화신우(华晨宇), 왕심릉(王心凌), 설지겸(薛之谦) 등 중국어권 유명 스타들이 참석해 텐센트, 인민왕, 신화왕, 남방도시보, 남방일보, 유쿠, 투도우, LeTV, PPTV 등 현지 매체들이 열띤 취재 경쟁을 펼쳤다.

강타는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돼 영광이고, 앞으로도 한중 문화 교류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으며, 댄스 히트곡 메들리 무대도 선사했다.

또 샤이니는 “쿠뮤직 아시아 성전에 초대해 주시고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저희를 응원해 주시는 중국 팬분들께도 감사하다. 다시 한번 사랑하고 감사드린다”고 중국어로 소감을 밝혔다. 이어 뷰(View)’의 무대를 비롯해서 종현이 솔로곡 ‘데자-부(Déjà-Boo)’를 열창했고 태민 역시 솔로곡 ‘프레스 유어 넘버(Press Your Number)’를 불렀다.

이번 시상식은 동영상 플랫폼 KUGOU FANXING, LeTV, MANGO TV, YOUKUTODOU 등에서 온라인 생중계 돼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추후 중국 호북위성 TV를 통해 중국 전역에 방영될 예정으로 현지 팬들의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