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거미, 멀티 네오 소울로 ‘러브홀릭’ 재해석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슈가맨' 거미

가수 거미가 색다른 ‘러브홀릭’의 무대를 선보였다.

거미는 지난 29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 모던 록밴드 러브홀릭의 ‘러브홀릭(Loveholic)’을 새로운 장르로 재해석했다.

거미는 재즈와 블루스, R&B, 일렉트로닉 등이 합쳐진 ‘멀티 네오 소울’이라는 장르로 ‘러브홀릭’을 편곡해 평가단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거미는 이날 ‘러브홀릭’ 무대뿐만 아니라 KBS2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의 OST ‘유 어 마이 에브리싱(You are my everything)’을 라이브로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슈가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JTBC ‘슈가맨’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