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휘성, 전국투어 ‘브로맨스’로 만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브로맨스

가수 케이윌과 휘성이 전국투어 콘서트 ‘브로맨쇼’로 한 무대에 오른다.

‘케이윌 X 휘성 콘서트-브로맨쇼’는 오는 4월 30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 공연을 시작으로, 5월 14일 인천, 21일 대구, 28일 부산에서 펼쳐진다.

출중한 가창력으로 듣는 이들을 압도하는 케이윌과 휘성의 만남은 벌써부터 음악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실제로도 절친한 사이인 두 사람의 호흡에 관객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공연 관계자는 “본 공연은 각각의 가수가 공연을 채우고 컬래버레이션을 1, 2곡 하는 기존 컬래버레이션 행사와는 다르다. 케이윌과 휘성, 두 가수가 함께 하는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각자의 무대를 사이에 배치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스타쉽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