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러브홀릭 지선, 탈퇴 이유 공개 “팀에 누가 될까봐…”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29 23;57;32-vert
‘슈가맨’ 러브홀릭 지선이 러브홀릭을 탈퇴한 이유를 언급했다.

29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러브홀릭 지선이 활동을 안 했던 이유를 털어놓는 모습이 방송됐다.

지선은 “제가 음악을 하는 사람으로서 소양이 너무 부족하다고 생각했다”라며 “오빠들에 대한 존경심이 너무 커서, 내가 다른 밴드 보컬들에 비해서 음악을 많이 못 살려주는 것 같고… 팀에 누가 될까봐 걱정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녀는 “계약이 끝날쯤에 오빠들에게 ‘저 그만두면 어떻게 하실 거에요?’라고 물었는데, ‘보컬 새로 뽑아서 해야지~’라고 아무렇지 않게 답하는 걸 보고 ‘역시 오빠들에게 내가 중요한 존재가 아닌가봐’라는 생각에 자신감이 하락했고, 당차게 그만뒀죠”라고 말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