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보러와요’ 이상윤 “내 캐릭터가 신경질적? 정상적 인물이라 생각”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이상윤1

이상윤이 자신의 캐릭터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29일 메가박스 동대문에서는 이철하 감독과 배우 강예원 이상윤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날, 보러와요’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이상윤은 극중 인물들이 모두 신경질적이라는 질문에 “저는 극중 제 캐릭터가 아주 정상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반박한 후 “어떤 부분이 그렇게 보였는지 모르겠지만, 우리 주변에서 얼마든지 볼 수 있는 모습을 연기하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물론 나남수라는 인물이 조작방송을 하고 다시 복귀하기 위해 편법을 쓰긴 했지만 누구나 자신이 원하는 것에 이르기 위해서 그 정도는 하지 않나. 누구나가 가질 수 있는 욕심인데, 그게 영화인지라 조금 더 극적으로 표현된 것 같다. 모든 직업군에서 충분히 볼 수 있는 캐릭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날 보러와요’는 화재사고를 추적하는 나남수 PD(이상윤)가 화재사고의 유일한 생존자이자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된 강수아(강예원)를 만나 사건을 추적하는 이야기.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