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 빅스 레오, ‘하트 만들기는 어려워~’ (마타하리)

[텐아시아=조슬기 기자] 그룹 빅스 멤버 레오가 29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된 뮤지컬 ‘마타하리’ 프레스콜에 참석해 멋진 연기를 펼치고 있다.

옥주현,김소향,엄기준,송창의,정택운,신성록 등이 출연하는 ‘마타하리’는 1차 세계대전 중 이중 스파이 혐의로 프랑스 당국에 체포되어 총살당한 아름다운 무희 마타하리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3월 29일부터 6월 12일까지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에서 공연된다.

조슬기

그룹 빅스 멤버 레오가 29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된 뮤지컬 ‘마타하리’ 프레스콜에 참석해 멋진 연기를 펼치고 있다.

조슬기

배우 송창의와 그룹 빅스 레오가 하트를 만들고 있다. (마타하리)

조슬기

레오가 포토타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타하리)

조슬기

하트를 만든 후 민망해하는 빅스 레오 (마타하리)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