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남궁민 “‘리멤버’ 출연 당시 실제 분노조절장애 경험”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라디오스타_남궁민 달달 연애스토리 공개

배우 남궁민이 실제로 분노조절장애를 겪었다고 고백했다.

남궁민은 오는 30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 “최근 종영한 드라마 ‘리멤버’의 악역 남규만 역을 연기하며 ‘분노조절장애’를 경험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그는 “그때 화내는 신을 많이 하고, 몰입이 돼 있어서 스스로도 모르게 그랬다”고 털어놨다.

남궁민은 ‘라디오스타’ MC 중 가장 남규만 역에 어울리는 사람으로 윤종신을 꼽아 모두를 웃게 했다.

‘라디오스타’는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