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최민수-윤진서, 계획된 첫 만남? ‘묘한 기류’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1459171398832
‘대박’ 최민수가 윤진서에게 관심을 표했다.

28일 방송된 SBS ‘대박'(연출 남건, 극본 권순규)에서는 숙종(최민수)이 복순(윤진서)에게 호감을 갖는 모습이 방송됐다.

복순이의 남편 백만금(이문식)은 노름으로 빚을 많이 지게 되었고, 결국 이인좌(전광렬)에게 돈을 받고 아내를 팔았다.

이어 이인좌는 궁녀로 일하는 복순이에게 “꽃신 위에 연잎을 올려놓으라”라며 “다섯 보까지 가까워졌을 때 고개를 들고 딱 세 호흡만 임금과 눈을 마주치거라. 반드시 세 호흡만 눈을 마주쳐야 한다”라며 그녀가 숙종의 눈에 띌 수 있는 방법을 귀띔해줬다.

이후 복순은 그의 말대로 했고, 숙종은 그녀에게 이름을 물어보는 등 관심을 보였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대박’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