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신양, 법정서 꾀병 부리는 정원중에 돌직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조들호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신양이 정원중에 돌직구를 날렸다.

28일 방송된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연출 이정섭, 이은진, 극본 이향희)에서는 조들호(박신양)가 법정에서 꾀병을 부리는 정회장(정원중)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이날 조들호는 휠체어에 앉아 꾀병을 부리는 정회장에 “쪽팔리지 않으세요? 지금 개그하는거 전국민이 다 알고 있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조들호는 장난감 벌레를 정회장에 던졌고, 정회장은 소리를 지르며 멀쩡한 모습으로 휠체어에서 벌떡일어나 꾀병임을 입증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