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듀엣가요제’-‘신의 목소리’, 전혀 다른 색깔”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듀엣가요제 성시경

성시경이 ‘듀엣가요제’와 ‘신의 목소리’를 비교했다.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MBC 공개홀에서는 MBC ‘듀엣가요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김준현, 강성아 PD와 MC 유세윤, 성시경, 백지영이 참석했다.

성시경은 “‘듀엣가요제’와 SBS ‘신의 목소리’는 비슷한 프로그램이 아니다”라며 “‘듀엣가요제’는 일반인이 스타와 함께 같이 작품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즐기는 것이고, ‘신의 목소리’는 일반인이 가수를 상대로 자신의 기량을 뽐내는 콘셉트다”라고 밝혔다.

그는 “같은 음악 예능이지만 다른 색깔을 가진 방송들”이라며 “각 방송사를 대표하는 음악 방송을 맡게 돼서 감사하다. 열심히 재미있게 해볼 것이다”고 두 편의 신규 예능을 진행하는 각오를 전했다.

‘듀엣가요제’는 오는 4월 9일 첫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