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새 음반, 매번 숙제 검사 받는 것 같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전효성

걸그룹 시크릿의 전효성이 새 음반 발매 소감을 전했다.

전효성은 28일 오후 서울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린 ‘물들다 : 컬러드(Colore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음반 준비를 하며 힘든 것도 있었지만 배운 것도 많았다”고 밝혔다.

이날 전효성은 “세 번째 솔로 음반이다. 성장하는 느낌이다. 음반을 낼 때마다 여러분께 숙제를 검사받는 기분이기도 하지만 준비하며 배우는 게 많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새 음반에 대해 “행복이라는 키워드에 포커스를 맞춰 준비했다. 전체적으로 행복한 모습 혹은 행복으로 가는 모습을 담으려고 했다. 많은 분들이 음악을 듣고 혹은 무대를 보고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설명했다.

전효성의 솔로 미니 2집 ‘물들다 : 컬러드’에는 타이틀곡 ‘나를 찾아줘’를 비롯해 총 6곡이 수록돼있으며, 전효성은 ‘나를 찾아줘’와 수록곡 ‘디어 문(Dear Moon)’ 작사에 참여해 진정성을 더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TS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