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목소리’ 이휘재 “김건모 출연했으면”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조슬기

개그맨 이휘재가 ‘신의 목소리’ 가수로 김건모를 추천했다.

이휘재는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예능프로그램 ‘신의 목소리’ 제작발표회에서 “김건모가 출연했으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이휘재는 이날 ‘신의 목소리’에 출연했으면 하는 가수를 묻는 말에 “김건모를 추천하고 싶다”며 “김건모의 노래 실력은 두말할 것 없이 잘하지 않느냐”라고 생각을 밝혔다.

이어 이휘재는 “건모 형이 반백 년을 사셨다. 어서 좋아하시는 술을 끊고 방송과 함께 제2의 인생을 살았으면 좋겠다. 빨리 대중들과 만나야 하지 않을까 싶다”고 추천 이유를 설명했다.

‘신의 목소리’는 프로가수들에게 아마추어 실력자가 도전하는 형식의 음악 예능으로,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에 첫 방송 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