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목소리’ 박정현 “긍정 스트레스 받고 있다”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박정현

가수 박정현이 ‘신의 목소리’ 녹화 소감을 전했다.

박정현은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예능프로그램 ‘신의 목소리’ 제작발표회에서 “긍정적인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박정현은 이날 “처음엔 ‘나는 가수다’에 이어 또다시 경연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게 부담스럽기도 했지만, 일반인과 함께 경연한다는 ‘신의 목소리’만의 유니크한 콘셉트가 궁금하더라”라고 출연 계기를 말했다.

박정현은 “막상 녹화에 임하니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즐겁더라. 하루종일 녹화를 해서 힘들기도 하지만, 노는 것처럼 즐겁게 녹화를 하고 있다. 사람을 처지게 하는 스트레스가 아닌 긍정적인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고 출연 소감을 설명했다.

‘신의 목소리’는 프로가수들에게 아마추어 실력자가 도전하는 형식의 음악 예능으로,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에 첫 방송 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