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효정 “학창시절 베이비시터부터 안무레슨까지 아르바이트”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효정2

걸그룹 오마이걸 멤버 효정이 과거 아르바이트 경험을 공개했다.

오마이걸 효정은 28일 오후 서울 서교동 롯데카드 아트센터에서 개최된 세 번째 미니앨범 ‘핑크 오션(PINK OCEAN)’ 쇼케이스에서 학창시절 아르바이트로 보컬 학원 수강료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효정은 “중학교 때부터 고등학교 때까지 베이비시터, 고기집, 족발집 아르바이트, 전단지 아르바이트, 걸그룹 안무 레슨도 했다”며 “보컬 학원을 다니기 위해서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그 경험들이 노래할 때 감성에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이날 효정과 승희 그리고 유아가 비욘세의 ‘헤일로(HALO)’를 짧게 소화하면서 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새 앨범 타이틀곡 ‘라이어 라이어(LIAR LIAR)’는 사랑에 빠진 소녀의 복잡미묘하고 순수한 마음을 핑크빛 바다 위 고래로 비유한 노래다. 강한 힙합 드럼 비트에 중독적 멜로디가 인상적인 팝 댄스곡이다.

오마이걸은 30일 Mnet ‘엠카운트다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서예진 기자 photon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