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넘버세븐 정체는? 스피카 메인보컬 김보형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넘버세븐의 정체는 그룹 스피카 멤버 김보형이었다.

27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우주요원 넘버세븐(이하 넘버세븐)의 정체가 공개됐다.

이날 우리 동네 음악대장(이하 음악대장)에게 패한 넘버세븐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공개된 넘버세븐은 그룹 스피카의 메인 보컬 김보형이었다. 앞서 30대일 거란 판정단의 예상과는 전혀 빗나가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보형은 “속이 후련한 것 같다. 즐겁고 신나는 무대를 즐긴 것 같아서 좋았다”라며 소감을 남겼다. 이윤석은 “휘트니 휴스턴의 창법과 머라이어 캐리의 기교를 가진 것 같다. 이런 분들이 더 잘 돼야 한다”고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