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초원 정체는? ‘응팔’ 노을이 최성원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초원의 정체는 배우 최성원이었다.

27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저 푸른 초원위에(이하 초원)의 정체가 공개됐다.

이날 다양한 개인기로 관객들을 즐겁게 한 초원은 특별히 3차 경연을 위해 준비한 구창모의 ‘희나리’를 열창하며 모습을 공개했다. 초원은 담담한 보이스로 애절한 멜로디를 완벽하게 표현해내 눈길을 끌었다.

노래 중간 밝혀진 초원의 정체는 tvN ‘응답하라 1988’에 성노을로 출연한 배우 최성원이었다. 가면을 벗고 최성원의 얼굴이 드러나자 관객들과 판정단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최성원은 “부모님이 ‘복면가왕’ 애청자이시다. 자랑스러운 아들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출연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