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서언·서준, 서프라이즈 생일 파티 “형, 사랑해”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KBS 제공

쌍둥이 서언, 서준이 감동의 서프라이즈 생일파티를 펼친다.

27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23회에서는 서언, 서준이 만 3돌을 맞아 서로의 생일을 챙겨주는 서프라이즈 생일파티를 준비한다.

서언은 평소 아끼던 티라노 인형을 팔아 그 돈으로 서준에게 생일 선물을 사주기 위해 플리마켓 장사에 도전한다. 서언은 손님을 모으기 위해 “장난감 많아요, 보러 오세요”라고 외치며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서 이휘재의 웃음을 자아냈다는 전언이다. 서준은 형 서언을 위해 세상에 하나뿐인 영상편지 이벤트를 준비한다. 서언이 생각지 못한 서준의 이벤트에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이날 ‘슈퍼맨’ 방송에는 쌍둥이의 생일파티뿐만 아니라 속옷가게를 방문한 엉아 다을과 유진 엄마의 고향인 괌에 방문한 기태영 가족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