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광수, 명불허전 ‘불운의 아이콘’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런닝맨' 이광수

배우 이광수가 ‘런닝맨’에서 불운을 증명한다.

27일 방송되는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제 1회 꽝손 페스티벌’을 통해 자신의 불운을 입증하는 이광수의 모습이 공개된다.

런닝맨 멤버들은 팀장을 뽑기 위해 엘레베이터 복불복 게임을 진행했고, 이광수가 벌칙 3종에 모두 걸려 온몸이 만신창이가 됐다. 이후 이광수의 불운은 방송 내내 이어졌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꽝손 선발전’에서도 이광수는 원조 ‘꽝손’답게 독보적인 불운 행진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이날 ‘런닝맨’에는 이완, 홍진호, 리지, 남창희, 왁스, 정정아, 박명호, 강현수, 마이키 등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