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마마무·이하이·레드벨벳 1위 후보…’걸크러쉬’ 열풍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SBS 제공

‘인기가요’에 걸크러쉬 열풍이 불고 있다.

그룹 마마무와 레드벨벳, 이하이가 27일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의 1위 후보로 등극했다.

‘걸크러쉬’의 대명사 마마무는 ‘넌 is 뭔들’로 ‘인기가요’에서 다시 한 번 트리플 크라운에 도전한다. 지난주 마마무의 트리플 크라운을 저지했던 이하이의 ‘한숨’은 2주 연속 1위 도전에 돌입한다. 레드벨벳 역시 새로운 콘셉트를 선보인 ‘7월 7일’로 이하이와 마마무의 질주를 저지하러 나선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갓세븐의 멤버 주니어가 MC로 나선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