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 ‘장영실’ 마치고 삼둥이와 제주도 여행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송일국 인스타그램

‘장영실’ 촬영을 마친 배우 송일국이 근황을 전했다.

송일국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영실’ 촬영 마치고 아이들과 제주도 여행”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송일국과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의 모습이 담겨있다. 각기 다른 포즈를 선보이는 삼둥이와 미소를 짓고 있는 아빠 송일국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송일국은 지난 26일 종영한 KBS1 ‘장영실'(극본 이명희 마창준, 연출 김영조)에서 조선 최초 과학자 장영실 역을 맡아 열연했다. ‘장영실’ 마지막 회는 시청률 10.2%(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송일국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