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 이준호, 이성민 가족사 알았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기억

이준호가 이성민의 가족사에 대해 알게 됐다.

26일 방송된 tvN ‘기억’(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에서는 정진(이준호)이 박태석(이성민)의 아들 동우에 대해 이야기를 듣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태석은 차원석(박주형)의 뺑소니 의뢰에 크게 분노, 결국 신영진(이기우)에게 주먹을 날리기까지 했다. 정진은 평소와 다른 태석의 모습에 의아함을 품었다.

봉선화(윤소희)는 그런 정진에게 태석의 비밀을 말해줬다. “뺑소니로 아들이 사망했다. 로펌 오신 뒤에도 몇 년 동안이나 범인을 찾으려고 애 쓴 모양이다”고 털어놓은 것. 선화는 “박 변호사님도 내가 이 사실을 안다는 걸 모르신다”며 비밀 유지를 당부했다.

태석의 비밀을 알게 된 정진은 깊은 생각에 잠겼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tvN ‘기억’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