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성시경 “유재석 축가, 더러운 성인 영화 같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무도

가수 성시경이 유재석의 축가를 혹평했다.

26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성시경에게 축가 레슨을 받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자전거 탄 풍경의 ‘나에게 넌’을 선곡해 불렀다. 특히 그는 앞서 스노우진 특집에서 입었던 ‘미친 스키니’를 입은 채 노래에 나서 시선을 끌었다.

유재석은 노래를 부르던 도중 흥을 이기지 못하고 골반 댄스를 선보여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무대를 본 성시경은 “마치 더러운 성인 영화 한 편을 본 것 같았다”면서 “결혼식장에서는 그렇게 골반을 돌리면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