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홍진영, ‘엄지 척’ 올리게 만드는 무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홍진영

가수 홍진영이 바비 인형같은 외모를 뽐냈다.

홍진영은 20일 방송된 MBC ‘음악중심’에 출연해 신곡 ‘엄지척’ 무대를 꾸몄다.

이날 홍진영은 원색의 의상을 입고 등장, 인형 같은 미모를 더욱 부각시켰다. 홍진영은 간드러지는 콧소리로 기분 좋은 에너지로 관객과 시청자들에게 응원을 전했다.

‘엄지 척’은 특유의 상큼 발랄한 목소리와 경쾌하고 밝은 멜로디가 잘 어우러진 곡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음악중심’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