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치열, 중국판 ‘나가수’ 최종 가왕전 진출 ‘우승 노린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황치열

가수 황치열이 중국판 ‘나는 가수다’ 최종 가왕전에 진출했다.

황치열은 지난 25일 오후 10시(현지시간) 방송된 중국 후난위성TV ‘나는 가수다 시즌4(我是歌手4)’ 11번째 경연에서 종합순위 1위를 차지하며 가왕전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 날 황치열은 백지영의 ‘총 맞은 것처럼’을 록 버전으로 편곡,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환호를 이끌어냈다. 또,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와 폭발적인 가창력, 에너지 넘치는 무대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황치열은 관객투표 4위를 차지했고, 지난 10회 경연 점수를 합산한 결과 종합 1위에 올라서며 가장 먼저 가왕전 진출에 성공했다. 황치열 외에도 코코리, 쉬자잉, 리커친 등이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가왕전에 진출에 합류했다.

현재 황치열은 후난위성TV ‘나는 가수다 시즌4(我是歌手4)’에서 유일한 외국가수이자 한국가수로 출연, 무려 3회의 우승을 차지하며 강력한 우승후보로 떠오른 상황이다. 첫 회부터 가왕전까지 완주한 외국인 가수는 전 시즌을 아울러 황치열이 유일무이하다.

후난위성TV ‘나는 가수다 시즌4(我是歌手4)’의 가왕전은 4월 8일 13회에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15일 마지막회(14회) 피날레 무대가 예정돼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후난위성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