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욱씨남정기’ 윤상현, 이요원에 “직원들, 밥그릇 챙겨주는 상사 더 좋아해”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25 21;26;51-vert
‘욱씨남정기’ 윤상현이 이요원에게 부탁했다.

25일 방송된 JTBC ‘욱씨남정기'(연출 이형민, 극본 주현)에서는 남정기(윤상현)가 옥다정(이요원)에게 소신발언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황금화학 김 상무(손종학)의 계략에 넘어간 남정기(윤상현)가 주문서 없이 제품을 추가 생산했다가, 러블리 코스메틱이 위기에 처했다.

또한 문제없이 출고된 제품도 불량으로 트집 잡혀, 러블리 코스메틱이 손해를 떠안을 위험에 빠졌다. 이에 옥다정은 황금화학에 찾아가 원칙대로 손해배상 청구를 하겠다고 강경대응했다.

이후 옥다정을 찾아간 남정기는 “직원들은 자존심보다 밥그릇을 챙겨주는 상사를 더 좋아합니다. 부탁드립니다”라고 소신있게 발언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JTBC ‘욱씨남정기’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