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 이성민, 이준호 사직서 낸 사실 잊고 “사직서 받은적 없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기억

‘기억’ 이성민이 이준호가 낸 사직서에 대해 기억하지 못했다.

25일 방송된 tvN ‘기억'(연출 박찬홍, 극본 김지우)에서는 박태석(이성민)이 정진(이준호)가 낸 사직서에 대한 기억을 떠올리지 못했다.

이날 봉선화(윤소희)는 박태석에게 “변호사님, 사직서 어떻게 처리하셨어요?”라고 물었다. 이에 박태석은 “사직서? 무슨 사직서?”라고 되물었다.

봉선화는 “정진 변호사님 사직서요”라고 말했고, 박태석은 “받은적 없는데”라며 의아해 했다. 이어 봉선화는 “제가 잘못봤나봐요 죄송해요”라고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기억’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