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음악대장, 남성 가왕 최초 5연승 도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복면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이 ‘여전사 캣츠걸’이 기록한 5연승에 도전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과 가왕 자리를 노리는 4인의 복면가수들의 솔로곡 무대가 펼쳐진다.

5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은 가왕전 무대를 앞두고 극심한 긴장감을 호소했다. 그러나 “3라운드 진출자들이 황금가면을 쓰기엔 불편해 보이는 가면을 쓰고 있다”며 도전자들을 견제하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우리동네 음악대장’은 “봄을 맞아 야심차게 가왕전 무대를 준비했다”며 “앞만 보고 전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는 후문이다. ‘우리동네 음악대장’이 5연승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