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신양·류수영, 한낮부터 격한 몸싸움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SM C&C 제공

배우 박신양과 류수영이 ‘동네변호사 조들호’에서 격한 대립을 펼친다.

25일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극본 이향희, 연출 이정섭) 측은 격한 몸싸움을 벌이며 대립하는 박신양과 류수영의 모습이 담긴 스틸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류수영과 그의 수사관들이 박신양을 포위하고 있다. 특히 류수영은 박신양에게 수갑을 채우며 강경하게 제압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은 승승장구하던 조들호(박신양)가 일생일대의 위기를 맞게 된 장면이다. 범죄자들을 모두 척결해야 한다는 신조를 지닌 신지욱(류수영)에겐 용납할 수 없는 사건이라고 알려져 변화할 두 사람 관계에 대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현장에서 박신양은 조들호의 심정을 긴박하고 절박하게 녹여냈으며, 류수영은 범죄 앞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신지욱의 카리스마를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관계자는 “첫 회부터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에피소드들이 펼쳐진다. 휘몰아치는 사건들 속에서 인물들의 다양한 감정이 시청자들에게 진한 울림을 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M 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