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마녀보감’ 캐스팅…김새론과 호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이이경

배우 이이경이 ‘마녀보감’ 출연을 확정지었다.

25일 이이경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이이경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극본 양혁문, 연출 조현탁)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이경은 ‘마녀보감’에서 소격서 일곱 도사 중 막내 ‘요광’ 역을 맡았다. 요광은 수려한 외모와 훤칠한 키, 뛰어난 무술 실력과 중저음의 목소리까지 지닌 매력남이다. 막내지만 애교라고는 눈 씻고 찾아볼 수 없는 ‘츤데레’ 매력까지 지닌 캐릭터이다.

이이경은 백발마녀가 된 공주 서리(김새론)의 곁을 지키는 오라버니이자, 조력자로서 안방극장에 강한 인상을 심어줄 전망이다. 차가운 남자의 매력과 따뜻한 다정남 사이를 오갈 이이경의 활약이 기대된다.

이이경은 KBS2 ‘학교2013’, SBS ‘별에서 온 그대’, tvN ‘나인’ 등 다수의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현재 방영중인 KBS2 ‘태양의 후예’에서는 강민재 역을 맡아 눈도장을 찍었다.

‘마녀보감’은 ‘욱씨남정기’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 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