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日 첫 단독 팬미팅 ‘성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강남

가수 강남이 지난 18일 일본 시부야 웜빌리브에서 첫 단독 팬미팅을 개최했다.

강남은 이날 라이브와 토크, 다양한 이벤트 등을 마련해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는 공연장에 모인 팬들에게 오는 5월 일본 데뷔 소식을 알렸고, 본격적인 활동에 대한 소감도 전했다.

강남은 오는 5월 25일 일본에서의 데뷔를 앞두고 있으며, 타이틀곡
‘레디 투 플라이(Ready to Fly)’으로 활동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정글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