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 엠버 “신곡 ‘보더스’, 진심 담은 노래…희망 가져라”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엠버

걸그룹 에프엑스의 엠버가 신곡 ‘보더스’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엠버는 지난 24일 오후 자신의 SNS에 “‘보더스(Borders)’ 설명이다. 꼭 읽어 달라”라는 말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엠버는 “이 노래를 쓸 때 많은 용기를 냈다. 이 주제를 말하는 것 자체에 겁을 많이 냈다”면서 “‘보더스’는 그냥 노래가 아니다. 콘셉트를 짜서 멋지게 만들려고 하는 것도 없었다. 그냥 진심, 솔직함을 담은 현실이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어 “‘보더스’를 듣고 이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 절대 자기 자신을 포기하지 말라. 이 어둡고 힘든 세상에도 희망은 항상 있다. 살 기회가 없었던 사람들을 위해서 살자”며 위로와 응원을 전했다.

끝으로 엠버는 “여러분들에게 항상 감사드린다. 내가 이렇게까지 할 수 있는 이유는 여러분이다”고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엠버는 25일 0시 SM 신곡 발매 채널 스테이션(STATION)을 통해 솔로곡 ‘보더스’를 발표했다. ‘보더스’는 엠버가 직접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한 곡으로, 자신의 어린 시절 경험을 바탕으로 한 자전적인 이야기를 담았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