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소닉, 1년만에 국내 컴백..30일 신곡 공개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엔소닉

그룹 엔소닉이 1년만에 국내 컴백한다.

엔소닉은 지난 24일 오후 6시 티저를 공개하고 30일 신곡 ‘엑스칼리버(Excalibur)’ 발표를 예고했다. 엔소닉의 이번 컴백은 지난 2015년 3월 발매한 ‘어나더 프로그레스(Another Progress)’ 이후 1년 만의 국내 컴백이다.

엔소닉의 신곡 ‘엑스칼리버’는 파워풀한 리듬이 돋보이는 강렬한 팝 곡으로 거친 신스 사운드와 트렌디한 멜로디 라인 그리고 훅의 펀치 라인이 전체적 곡의 느낌과 조화를 이루고 있다. 소녀시대 ‘미스터미스터(Mr. Mr.)’의 김희정, 4miles 작곡팀이 작업에 참여했다.

여기에 리한나, 레이디가가, 마돈나, 드레이크 등 전 세계 최고의 엔지니어로 손꼽히고 있는 영국 크리스 게링거(Chris Gehringer)가 마스터링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뮤직비디오에는 멤버 봉준과 민기가 출연해 연기를 펼친다. 드라마타이즈드 형식으로 제작된 뮤직비디오에서 래퍼 봉준이 연기에 처음 도전하게 됐다. 엔소닉 비주얼 담당 민기는 이미지 변신을 시도할 것으로 알려졌다.

엔소닉의 신곡 ‘엑스칼리버’는 30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C2K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