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미블’ 송재림, 독종 거머리 기자로 등장…문채원과 러브라인 예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굿미블 송재림

배우 송재림이 ‘굿바이 미스터 블랙’의 출격을 알렸다.

송재림은 24일 방송되는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 연출 한희 김성욱) 4회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아온 수재, 인터넷 언론사 팬다 편집장 서우진 역으로 등장한다.

서우진(송재림)은 독종 거머리 기자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흐름을 바꾸는 역할을 맡았다. 특히 스완(문채원)과 러브라인을 그려가며, 사랑꾼 면모를 과감 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송재림은 “드디어 등장한다고 하니, 설레기도 하고 긴장도 된다”며 “앞으로 서우진 캐릭터를 더욱 열심히 만들어 나가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