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달수, 오늘(24일) ‘뉴스룸’서 손석희 만난다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조슬기

배우 오달수가 24일 JTBC ‘뉴스룸’에 출연, 손석희 앵커를 만난다.

예능 프로그램 등 좀처럼 방송 인터뷰에서 모습을 보기 힘들었던 오달수는 영화 ‘대배우’의 개봉을 앞두고 특별히 ‘뉴스룸’을 찾아 손석희 앵커와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영화 ‘대배우’는 20년째 대학로에서 연극만 하던 장성필이 새로운 꿈을 좇아 영화계에 도전하며 겪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공감 코미디. 대학로에서 20년간 연기해온 무명배우 장성필로 분한 배우 오달수와 국민 배우 설강식으로 분한 윤제문, 깐느박으로 분한 이경영까지 베테랑 배우들의 출연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작품.

오늘 방송되는 ‘뉴스룸’에서는 ‘대배우’의 비하인드 스토리는 물론, 극중 캐릭터와 매우 닮아있는 배우 오달수의 연극배우 시절 이야기도 들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영화 ‘대배우’는 오는 3월 30일 개봉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